횡성군, 2021년 행복교육지구 최종 선정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7.30 10:37
횡성군은 강원도교육감이 지정하는 2021년 행복교육지구로 최종 선정되었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오는 9월 16일 횡성군, 강원도교육청, 횡성교육지원청이 업무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내년부터 2024년까지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다.

본 사업은 2021년부터 횡성군과 강원도교육청이 공동분담으로 매년 2억원씩 4년간 총 사업비 16억원이 투입되어, 중점과제인 혁신교육 문화 확산, 마을과 함께하는 학교문화 조성, 지역사회 네트워크를 통한 새로운 교육협력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부터 공근, 안흥, 강림 지역 중심으로 아이들의 방과후 돌봄과 진로‧특기‧창의‧인성교육 프로그램을 시범운영 예정인 횡성다함께교육(횡성형 마을교육공동체)을 기반으로 2021년도 행복교육지구사업을 연계해 나갈 것이다.

김홍석 교육복지과장은 “지역여건을 반영한 특색 있는 프로그램 운영과 마을과 함께하는 교육환경을 조성하여 학생, 학부모, 교사 등 모두가 행복한 교육문화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