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전국 주말 중부지방 매우 강한 비 '침수' 유의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미희 기자 입력 : 2020.07.31 17:38
사진=기상청.
내일날씨 정보가 공개됐다.

내일날씨(8월1일 토요일)는 중부, 전북, 경북북부내륙 지방이 흐려진 후 비가 오겠다.

남부 지방은 구름이 많겠다. 서울, 경기도는 아침부터, 강원영서와 충청도는 오전에, 전북과 경북북부내륙은 오후에, 강원영동은 밤부터 비가 오겠다. 그 밖의 남부지방은 구름이 많겠다.

* 예상 강수량(1~2일)
- 서울, 경기, 강원영서 : 50~100mm(많은 곳 200mm이상)
- 충청, 전북, 경북북부내륙 : 30~80mm(많은 곳 120mm이상)
- 강원영동 : 5~30mm

아침 최저기온은 22도에서 25도, 낮 최고기온은 27도에서 33도가 되겠다.

* (초)미세먼지 예보
- WHO 기준 : 전국 ‘좋음’
- 환경부 기준 : 전국 ‘좋음’
바다의 물결은 서해상에서 0.5~2.0m, 남해와 동해상에서 0.5~1.5m로 일겠다.
사진=기상청.

주간예보 :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2일은 중부지방에 비가 내리겠고, 기압골의 영향으로 4~5일은 전국에 비가 오겠다.

정체전선에 의한 비가 오늘(31일) 밤(21시)부터 모레(8월 2일)까지 중부지방(강원영동, 충청남부 제외)을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일 새벽~오전) 30~50mm, (2일 새벽~오전) 50~80mm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25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으니, 비 피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모레(8월 2일)까지 북한 황해도 부근에서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사이를 남북으로 오르내리는 정체전선에 의해 남북간의 폭이 좁고 동서로 길게 만들어지는 강한 비 구름대로 인해, 남북방향으로 인접한 지역에서도 강수량의 지역차가 매우 크게 나타나겠다.

주말 기간인 모레(8월 2일)까지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에는 남북으로 오르내리는 강한 비 구름대의 영향으로 취약 시간대인 밤부터 오전 사이에 강한 비가 오겠으나, 낮 동안에는 정체전선이 다시 북상하면서 비가 약화되기를 반복하겠으니, 비 피해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모레(8일 2일)까지 북한 황해도를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예상됨에 따라, 상류에서 불어난 물이 하천(임진강, 한탄강 등)이나 계곡 등의 하류로 유입될 수 있으니, 야영객들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최근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매우 약해진 가운데, 앞으로 내리는 비로 인해 산사태와 축대붕괴 등 추가 피해가 우려되고, 또한 매우 많은 비로 인해 농경지와 지하차도, 저지대의 침수피해가 우려되니, 피해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hongjp1005@naver.com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