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안양문화예술재단 창작대본 공모 선정작 발표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19.12.29 22:37
안양문화예술재단(이사장 최대호)은 ‘2019 <창작대본>의 공모를 지난 10월10일부터 29일까지 접수받아, 11월20일부터 12월 11일까지 사전심사를 거쳐 12월18일(수)까지 선정작을 발표했다.

안양문화예술재단은 지난 10년간 여러 차례 공연제작을 추진하여 왔으나, 대본공모를 통하여 가능성 있는 예술가 발굴과 재단의 레파토리 공연장으로 공공성 기능을 강화하기 위하여 이번 창작대본 공모를 진행했다. 

안양문화예술재단은 희곡공모를 추진하였으나 당선작이 없어, 이번공모에는 ‘2019창작대본’으로 시상금을 이천만원으로 증액하고, 분야 또한 희곡과 뮤지컬로 확대 재추진하여 기성 및 신인작가들이 대거 지원하였고, 총 38건의 작품을 공정하게 블라인드 사전 심사를 진행하였다. 

안양문화예술재단이 공연제작을 전제로 한 대본공모인 만큼, 작품이 가진 주제적 깊이와 독창성, 드라마 구조와 인물구축의 완결성, 대사의 정교함이 대본의 예술성이 심사기준이었고, 더불어 작품이 시민들과 만나는 과정에서 실연적으로 텍스트가 시민들과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뚜렷한 가치가 있는지가 심사기준이 되었다.

뮤지컬 <마마를 위하여_ 작/작사 김주영, 작곡 김민영>는 군수공장이라는 특수한 환경에서 실존적 불안을 연대하는 여성들의 따뜻한 위로가 구조적으로 돋보였으며, 뮤지컬이라는 장르적 특성을 가사구조로 잘 배열한 작품으로 인정받아 최종 선정되어, 상금으로 2천만원을 받게 되었다.

한편, 안양문화예술재단은 뮤지컬 <마마를 위하여_ 작/작사 김주영, 작곡 김민영>를 2020년 제작 전 보강작업을 매진할 계획이며, 2021년 시민들에게 선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