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보건소, 구강건강 위한 틀니살균세척기 설치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1.23 17:23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오는 2월부터 보건소 구강보건센터 내 양치배움터에 틀니살균세척기를 설치·운영한다.


시는 노인틀니에 대한 건강보험이 적용되면서 사용자수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반면 잘못된 사용 및 비위생적인 틀니 관리로 구취발생, 세균감염, 염증발생 등 2차 질병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틀니살균세척기를 설치한다고 전했다.

틀니살균세척기는 개인전용 일회용 컵을 사용하고, 인체에 무해한 친환경 살균세정수로 세척·악취제거·살균을 동시에 진행하며, 소요시간은 급수·살균·배수까지 총 1분 30초 이다.

살균력은 99.9%로 안전하고 청결하게 틀니를 관리할 수 있으며, 원터치 방식으로 조작이 간단해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또, 어르신들의 구강건강과 저작기능 향상을 위해 ▲구강보건교육 ▲올바른 틀니관리법 교육 ▲틀니살균세척 ▲틀니칫솔 및 틀니 보관통 제공 ▲ 정기적인 구강건강 관리 등을 진행할 예정이며, 틀니를 사용하는 논산 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청결하고 위생적인 틀니관리를 통해 2차 질병을 예방하고, 구강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