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추석 맞이 복지시설 4개소 위문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10.05 10:30
안양시의회(부의장 최병일)는 추석 명절을 앞둔 지난달 28일 관내 복지시설 4곳(관악장애인종합복지관, 수리장애인보호작업장, 한무리지역아동센터, 예담실버케어주간보호센터)을 위문 방문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부의장을 비롯하여 상임위 부위원장,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당대표와 해당 지역의원이 동참해 시설 생활자들에게 인사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최 부의장은 “소외될 수 있는 노인, 장애인, 아동·청소년을 직접 만나 따뜻한 격려와 한가위 위문품을 건네고 싶었다.”며, “코로나 19로 힘든 시기에도 밝게 웃는 아이들과 잠시나마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 기쁘다”고 말했다.

최 부의장은 또 “사회로부터 소외된 시설 생활자들이 이웃의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는 세심한 배려가 필요한 시기인 만큼 복지시설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