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국공립어린이집 2개소 개원

최대호 시장, 국공립어린이집 2022년까지 41개소로 늘릴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10.15 09:54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할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으로 어린 자녀를 둔 부모들을 기쁘게 하고 있다.



안양시는 최근 비산·평촌더샵아이파크 국·공립어린이집 2개소를 이전 및 개원했다고 13일 밝혔다.



9월에 개원한 비산어린이집은 신축된 비산2동 행정복지센터 1층으로 이전하며 새로운 시설에서 원아들을 맞이하고 있다. 수용능력은 130명에 달한다.



이달 초 개원한 평촌더샵아이파크 어린이집은 면적 406㎡ 규모로 원아 수용능력은 76명이다.



평촌더샵아이파크 아파트 단지 내 관리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올해 4월 입주자대표회의와 무상임대(20년) 협약을 체결하고 위탁운영 선정, 리모델링 등을 거쳐 개원하게 됐다.



안양시는 지역 내 보육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매년 신축, 민간시설의 국공립 전환, 관리동 장기임차 등 다양한 방식으로 국공립어린이집을 늘려나가는 중이다.



이로 인해 안양시의 국공립어린이집 설치비율은 지난해 7.3%에서 8%로 상향됐다.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 또한 15.2%에서 17.6%로 높아졌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보육의 공공성을 강화하고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도시조성을 위해 국공립어린이집을 현재 34개소에서 2022년까지 41개소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어린 자녀를 키우는 엄마 아빠로서는 당연히 기쁜 소식이 아닐 수 없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