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전국 최초 모든 세대에 쓰레기봉투 960만 장 무상 지급한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1.01.13 10:19
▲종량제봉투./김포시 제공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전국 최초로 전 세대에 생활폐기물 종량제 봉투를 무상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른 생활쓰레기 증가와 시민의 가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것이다.
시는 이번 지원을 위해 관련 조례를 개정하는 등 재난 발생 시 종량제봉투를 무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절차를 밟았다.

지원대상은 2020년 12월 31일 기준 김포시로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전체 19만 3,234세대의 세대주이다.
세대당 20리터 종량제 봉투 50매가 지원되며 총 지원물량은 966만 1,700여 장이다.

시는 읍면동별로 대면접촉을 최소화 하는 배부계획을 세워 이달부터 각 세대별로 지급할 예정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시민 여러분의 부담을 조금이라도 더 덜어드리기 위해 종량제봉투 무상지급을 결정했다”면서 “투병 페트병 분리수거 등 자원재활용에도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