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글로벌 전문가’ 육성으로 청년 취업 돕는다

‘무역마스터’, ‘SCIT마스터’ 교육 진행 … 관내 34세 미만 청년에 교육비 50% 지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1.03.29 08:38
▲강남구가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관내 청년들을 글로벌 전문가로 육성할 ‘40기 무역마스터 과정’, ‘41기 SCIT마스터 과정’을 이달 29일부터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진행한다./사진=강남구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관내 청년들을 글로벌 전문가로 육성할 ‘40기 무역마스터 과정’, ‘41기 SCIT마스터 과정’을 이달 29일부터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진행한다.

글로벌 전문가 육성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과정은 기업 수요에 맞춘 실무 중심의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한다. 과정을 신청한 강남 거주 만 34세 이하 대학졸업자·졸업예정자에게 교육비의 50%가 지원되며, 이들은 이달부터 6개월간 무역아카데미 ICT센터에서 교육을 받는다. 수료 후 관련 기업체 매칭 등 취업연계도 제공될 예정이다.

무역마스터 과정은 ▲무역 및 마케팅 전문지식 ▲비즈니스 외국어(영어‧중국어‧스페인어 등) ▲인성·취업 특강, 현장견학 등이 진행되며, SCIT마스터 과정은 ▲정보‧통신 ▲외국어(개인 및 팀 프로젝트) ▲역량강화 등을 교육한다.

한편, 구는 지난해 8월 글로벌 전문가 육성지원사업에 ‘미국 융·복합 S/W 인력양성’, ‘KITA 일본취업학교’ 2개의 신규 교육과정을 추가하는 등 관내 청년들의 글로벌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