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대림동 새마을금고와‘MG희망나눔 저출산 극복지원 협약’

출자금 5만원, 입출금 20만원, 적금 5만원 지원…출생아동 복지서비스 안내도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2.03.30 08:49
 
▲지난달 17일 대림1동주민센터 2층 다목적 회의실에서 열린 ‘MG희망나눔 저출산 극복 지원 협약식’에서 신동구 대림1동장(오른쪽)과 허준영 대림동 새마을금고 이사장이 협약서에 사인을 하고 있다/영등포구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 대림제1동 주민센터는 지난 2월 17일 대림동 새마을금고(이사장 허준영)와 ‘MG희망나눔 저출산 극복 지원협약’을 체결하고, 출산 장려를 위한 다양한 사업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고 있는 저출산 문제와 그에 따른 인구 감소에 대응해나가기 위한 취지로, 민‧관이 함께 문제점을 공유하고 상호 협력체계를 구현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협약식에는 대림1동장과 대림동 새마을금고 허준영 이사장이 참석했으며, ‘저출산 극복 지원’을 위한 협약서에 서명하며 최종 성사되었다.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 새마을금고에서는 ▲올해 태어난 출생아 명의로 통장 개설 시 최대 30만 원 한도내에서 출자금, 입출금, 적금 지원 ▲사업 상담 및 절차 진행을 돕고, 대림1동주민센터에서는 ▲2022년 출생아동 등록 및 복지서비스 사업 안내와 같은 사업 신청에 필요한 제반사항을 지원한다.

이번 협약은, 올해 대림1동주민센터에서 출생신고를 한 출생아동이 대림동 새마을금고 본점(영등포구 디지털로 417)에서 생애 첫 통장을 개설할 경우 지원받을 수 있다.

사업예산은 전액 대림동 새마을금고 자체 예산이 활용되며, 신청을 희망하는 경우 대림1동주민센터에서 출생등록 한 증빙서류(주민등록등본, 기본증명서, 신분증)를 지참해 대림동 새마을금고 본점을 방문하면 된다.

허준영 대림동 새마을금고 이사장은 “금번 협약이 지역 내 출산 장려와 저출산 극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 등 어려운 상황임에도 출산율 감소 등 지역사회 문제에 관심을 갖고 함께 머리를 맞대주신 대림동 새마을금고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리며, 저출산 극복과 출산 장려책은 물론 촘촘한 돌봄체계와 보육환경 구축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