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22 수출 활성화를 위한 시장개척단” 파견

안양 시장개척단 이번엔 태국, 말레이시아를 가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2.07.07 10:14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관내 중소기업의 수출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4일부터 9일까지 4박 6일 일정으로 ‘2022 안양시 태국-말레이시아 2개국 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고 밝혔다.

특히, 말레이시아는 매년 5~6% 이상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는 한국기업의 동남아시장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하고 있다. 

태국 또한 한국과 한국제품에 대한 관심도가 높으며 신흥 소비시장으로 부상하고 있다.

개척단은 전기․전자, 소비재, 뷰티미용 등 10개 기업으로 태국 방콕에 이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유망 바이어와 1:1 수출, 합작 및 투자 등 현지 비즈니스 상담회에 이어 NSTDA(태국 국가과학기술개발원, 한국 NIPA와 유사기관)와 MOU도 체결한다.

시는 시장개척단 파견으로 태국⋅말레이시아 등 현지 방문을 통해 산업동향을 파악하고,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여 중소기업의 현지 시장진출 방향을 수립할 계획이다.

김흥규 안양산업진흥원장은 “적극적인 사전·사후마케팅을 본격화하여 코로나 이후 경직되어 있는 국내시장을 대체할 수 있는, 해외 신흥시장을 개척하고 관내 기업의 수출 활성화와 수출시장 다변화 추진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