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NOW]논산시, 지방소멸대응기금 190억원 확보…조리원·행복주택 건립

머니투데이 더리더 홍세미 기자 입력 : 2022.09.16 13:56
▲백성현 논산시장/사진=뉴시스
충청남도 논산시가 지방소멸대응기금을 190억 원을 확보했다. 시는 이 기금으로 남부권 공공산후조리원 건립과 청년 행복주택 조성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16일 시에 따르면 행정안전부가 진행한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평가 결과에서 기초지원계정 140억, 광역지원계정 50억 원 등 총 190억 원을 확보했다.

시가 선정된 사업은 △충남 남부권 공공산후조리원 건립 △외국인 계절근로자 기숙사 건립 △산업단지 청년 행복주택 조성 △금강변 야간경관 랜드마크 조성 △생활 스포츠파크 조성 등이다.

시는 그간 실무추진단과 전문가 자문단을 꾸려 지방소멸 대응 아이디어 공모, 설문조사 등 지역 특성에 맞는 사업을 발굴했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인구감소로 소멸 위기의 어려움을 겪는 지방자치단체를 지원하고자 정부가 올해 처음 도입한 제도다.

백성현 시장은 "누구나 머물고 다시 찾고 싶은 논산, 함께 잘 사는 매력 넘치는 논산으로 새롭게 도약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언급했다.
semi4094@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