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이태원 참사’ 애도 … 국·내외 연수 전면 취소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2.10.31 17:46
안양시의회(의장 최병일)는 31일 긴급 회의를 열어 ‘이태원 참사’에 애도의 뜻을 표하고 금주 계획된 3개 상임위원회 국·내외 연수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고 밝혔다.

총무경제위원회는 이달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전라북도 부안군·군산시에서 위원회 활동을 할 예정이었고, 보사환경위원회는 11월 3일부터 9일까지 베트남·태국에서, 도시건설위원회는 11월 2일부터 6일까지 일본에서 연수를 계획했었다.

최병일 의장은 “지난 토요일 밤 이태원에서 발생한 참사로 인해 돌아가신 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 여러분께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이날 최병일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은 이날 개회한 제279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를 마친 후, 안양시청에 마련된 합동분향소를 찾아 ‘이태원 참사’로 숨진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