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삼식이, 후보 누구누구? 조영수 예측 들어보니..‘목소리가 포인트’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20.01.11 15:52
사진='미스터트롯' 방송화면 캡처

‘미스터트롯’ 삼식이에 연일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 9일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 2회가 방송됐다.

첫 회부터 큰 화제를 모은 덕분에 2회를 기다리는 시청자들이 적지 않았다. 2회에서도 현역부의 남다른 가창력과 트로트가수로의 전향을 꿈꾸는 천명훈, 그리고 복면을 쓴 삼식이 등이 등장해 눈길을 모았다.

특히 삼식이는 결승전에 가면 복면을 벗어 정체를 공개했다고 말해 궁금증을 높였다. 이에 SG워너비 김용준부터 KCM, JK김동욱, ‘미스터트롯’ PD등 많은 이들이 후보로 거론됐다.

삼식이의 노래를 들은 조영수 작곡가는 “노래를 너무 편안하게 부르더라. 어수선했는데 페이스가 흔들림 없었다. 무대 경험도 많고, 평정심이 있는 분 같다"라고 평하며 누군가가 떠오른다고 했다. 특히 “본인 목소리 같지 않다. 원래 목소리는 좀 더 얇은데 굵게 변조한 느낌"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삼식이가 천명훈에게 “수고해"라고 인사를 전해 연예인일 가능성이 높게 점쳐지고 있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