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코이카와 키르기즈스탄 광산안전·환경보전 온라인 연수 실시

비대면 영상회의 통해 국제교류협력사업 시행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9.09 10:31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은 키르기즈스탄 광산안전관리 및 환경보전분야 공무원 17명을 대상으로 오는 7일부터 15일까지 광해관리 역량강화 온라인연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18년부터 금년까지 3년간 한국국제협력단(KOICA) 글로벌연수 사업으로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친환경 광해관리 역량강화(심화)” 사업을 추진했다.

그러나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확산으로 2020년 초청연수 실시가 불확실해짐에 따라 올해 초 계획했던 초청연수를 온라인 연수로 전환, 비대면 온라인 소통 시스템을 활용한 연수 과정을 기획했다.

이번에 진행될 온라인연수는 이론강의·현장견학 등 사전 제작 동영상 상영과 조별과제 토론·발표 등 실시간 웹세미나 진행으로 구성된다.

공단은 연수생의 적극적인 연수 참여를 위해 웹세미나 참여도, 과제 완성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온라인 연수 연수생 평가 Tool을 수립했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은 ”이번 온라인 연수는 포스트코로나를 대비한 새로운 협력방식의 효과성을 평가해보는 한편, 향후 키르기즈스탄의 광산안전·환경분야 협력을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언급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