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제55회 전국기능경기대회' 후원

14일부터 21일까지 전라북도에서 진행, 2007년부터 14년 연속 후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0.09.17 09:32
삼성전자가 우수 기능인력 육성과 저변 확대를 위해 '제 55회 전국기능경기대회'를 후원한다.

삼성전자는 2007년부터 14년 연속 후원하고 있다.


올해 '전국기능경기대회'는 14일부터 21일까지 전라북도 전북하이텍고와 군산기계공고 등 7개 경기장에서 열리며, 모바일로보틱스, 메카트로닉스, 기계설계 캐드(CAD) 등 50개 직종에 전국 1,800여명의 선수들이 출전한다.

이번에는 내년 대회부터 신설 검토 중인 사이버 보안, 클라우드 컴퓨팅, 산업용 드론제어 등 3개 직종 시연경기가 진행될 예정이다. 사이버 보안과 클라우드 컴퓨팅 직종은 지난해 러시아 카잔에서 열린 국제기능올림픽 대회에서 신설됐다.

대회가 끝나는 21일 시상식에서는 기계∙IT∙기타 부문에서 우수한 기량을 발휘한 선수들에게 '삼성전자 후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2006년 고용노동부와 '기능장려협약'을 체결하고 2007년부터 꾸준히 '전국기능경기대회'와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을 후원하고 있으며, 우수 기능인력을 지속적으로 채용하고 있다.

또한, 2007년부터 국제기능올림픽을 후원하고 있으며, 지난해 8월 러시아 카잔에서 개최된 '제45회 국제기능올림픽 대회'에서는 최상위타이틀 스폰서로서 대회를 후원했다.

이외에도 삼성전자는 2008년부터 사내 기술 수준 향상과 기능인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매년 '삼성국제기능경기대회'도 개최하고 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