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20 대한민국 지식혁신 스마트시티 대상’ 시상식 '대상' 수상

염태영 시장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니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서비스 제공할 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0.09.21 08:58
▲지난18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제21회 세계지식포럼에서 염태영 시장이 스마트시티 정책을 소개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수원시(시장 염태영)가 올해 처음으로 선정한 ‘2020 대한민국 지식혁신 스마트시티 대상’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을 했다고 밝혔다.

매일경제신문사·MBN이 주최하고, 서울주택도시공사가 후원하는 ‘스마트시티 대상’은 ‘지식혁신’을 바탕으로 스마트시티를 조성하는 우수 지자체에 수여한다. 응모대상은 전국 기초자치단체다.

1차 서류심사로 12개 지자체를 선정했고, 발표 심사를 거쳐 대상(수원시), 최우수상(서울 은평구청), 우수상(4개 지자체)을 선정했다. 시상식은 지난18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제21회 세계지식포럼 중 진행됐다.

시상식에 앞서 염태영 수원시장은 ‘정조, 계획도시를-잇다. 스마트시티 수원’을 주제로 수원시의 스마트시티 정책을 소개했다.

염태영 시장은 “수원시는 시민이 참여하는 사람 중심의 스마트시티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니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수원시는 2018년 국토교통부의 ‘세계 선도형 스마트시티 연구개발 사업’에 1차 선정된 바 있다. 2019년에는 ‘2019 스마트시티 챌린지 공모사업’ 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국비 15억 원을 지원받았고, 국토교통부의 ‘2019년 하반기 도시재생뉴딜 공모사업’ ‘스마트시티형’ 대상지로 선정됐다.

현재 ‘스마트도시 기본계획’을 수립 중인 수원시는 수원시 여건을 고려해 스마트도시 목표·방향을 설정하고 있다. 스마트도시 계획은 각종 스마트도시건설 사업, 스마트도시서비스 사업의 가이드라인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