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식량작물 기술보급 경진대회 대상 수상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0.11.13 18:12
이천시농업기술센터는 2020년 식량작물 기술보급 활성화 우수사례 전국 경진대회에서 당당하게 대상(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했다.

기술보급 활성화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시군농업기술센터에서 제출한 식량작물분야 우수사례를 각도농업기술원 심의를 통해 1차 선발하고 11월 10일 농촌진흥청에서 최종 본선에 오른 8개 시군을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발표심사를 통해 사업의 충실성, 효과성, 협업노력도 등을 평가하여 수여하는 상으로 농업기술 발전에 기여한 지자체에 수여하는 상이다.

“임금님표 이천쌀을 우리 품종으로 대체하여 종자 주권회복을 도모하다”라는 주제로 발표한 이천시(발표자 정현숙팀장)는 그동안 일본품종이 주류를 이루던 임금님표 이천쌀을 국내에서 육성한 우수품종으로 바꾸기 위해 2016년부터 국립식량과학원, 농협중앙회와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천시에 맞는 품종 ‘해들’과 ‘알찬미’를 선정하여 개발·보급하고 있다.

2019년 ‘해들’131ha 550톤을 생산하여 절찬리에 판매하였으며 2020년 임금님표 이천쌀의 26%인 2,000ha의 논에서 ‘해들’ ‘알찬미’품종으로 재배하여 소비자들에게는 밥맛으로, 생산자인 농업인에게는 도복과 병충해에 강하여 재배의 안전성으로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정현숙 식량작물팀장은 “‘해들’과 ‘알찬미’가 임금님표 이천쌀 브랜드가치를 더 높여주고 이천시민과 농업인의 자랑이 되도록 최고품질의 쌀 생산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