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저소득층 가구에 '연탄쿠폰' 추가 배부

기존 가구 3만원, 신규가정 50만 2천원, 금일부터 순차 배부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3.15 14:00
한국광해관리공단은 ‘설 민생안정대책’의 일환으로 15일 전국적으로 연탄쿠폰을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금번 지원 대상에는 기존 지원 대상인 저소득층 5만가구뿐만 아니라 소년소녀가정도 추가됐다. 지원 규모는 기존 가구당 3만원의 연탄쿠폰 추가 지원 및 신규 가정 대상 50만 2천원이다.

사용 기간은 올 상반기 4월 30일까지 또는 하반기 10월부터 내년 4월까지 중 선택 가능하며, 금일부터 17개 광역시도를 통하여 순차적으로 배부된다.

또한 공단은 연탄쿠폰 가구의 사용 편의성 증진과 쿠폰배부에 따른 행정절차 간소화 및 전면개편 중인 사회보장정보시스템과의 원활할 연계를 위하여 ‘디지털 연탄쿠폰 시스템’을 구축, 현재 대전광역시에 시범사업 중이며, 10월부터는 전국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청룡 공단 이사장은 “이번 추가지급이 저소득층과 소년소녀가정의 난방비 부담완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 연탄쿠폰 시스템의 확대로 지방자치단체의 복지 업무추진에도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