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SK건설, 수소·재생에너지 융복합사업 협력위해 맞손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1.04.12 10:45
▲한국수력원자력 정재훈 사장이 지난 9일 서울 SK건설 본사에서 SK건설과 수소산업 활성화를 위한 ‘수소 및 재생에너지 융복합사업 협력 강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한수원 제공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지난 9일 서울 SK건설 본사에서 SK건설과 수소산업 활성화를 위한 ‘수소 및 재생에너지 융복합사업 협력 강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들 기관은 협약에 따라 ▲에너지자립형 및 RE100* 사업 개발·추진 ▲수전해 기술(SOEC) 기반 그린수소 생산 실증·사업화 ▲연료전지(SOFC) 기반 융복합사업 해외 진출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을 통해 한수원과 SK건설은 국내 최초 RE100 실증 시범사업 단지인 창원산단에 고효율의 신재생에너지를 공급하고 최적의 에너지관리시스템을 적용해 에너지 자급자족이 가능한 친환경·저탄소 산업단지로 구축·운영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후속 스마트 그린산단 등 에너지 융복합사업에도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수소·재생에너지 기반 RE100 그린산단 사업의 성공적 사업모델 발굴·실증을 통해 그린뉴딜 및 탄소중립 정책에 한수원이 선도적 역할을 수행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