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NOW]홍성군, 올해 방범용 CCTV 100대 신규 설치

"범죄 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군민 안전망 구축에 총력

머니투데이 더리더 편승민 기자 입력 : 2021.07.05 17:25

지난 2월 18일 김석환 홍성군수는 CCTV관제센터를 찾아 관제원들을 격려하고 있다./사진=홍성군청 제공
충남 홍성군이 사건·사고 등 범죄로부터 군민들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올해 100대의 방범용 CCTV를 신규 설치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 새롭게 설치되는 방범용 CCTV는 △생활방범용 CCTV 17대(6개소) △마을 방범용 CCTV 28대(10개소) △어린이보호구역 및 교차로 방범용 CCTV 55대(20개소)로 군은 범죄사각지역과 우범지역, 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을 대상지로 우선 선정했다.

특히 올해에는 야간에도 선명한 화질의 영상자료 확보가 가능한 초저조도 기능을 갖춘 카메라를 도입해, 범죄 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로써 홍성군에 설치된 CCTV는 총659개소 1319대로 늘어날 예정이다.

군은 CCTV통합관제센터를 통한 실시간 연계로 24시간 연중무휴 군민의 안전을 지키는 파수꾼 역할을 톡톡히 하며 촘촘한 군민 안전망 구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실제로 2021년 상반기까지 범죄수사, 코로나19 역학 조사 목적으로 CCTV영상정보 총373건을 제공했다. 또한 크고 작은 사건‧사고관제 실적 1227건 중 CCTV 관제원의 조기발견과 선제적 대응으로 32건의 범죄 또는 사고를 예방했다.

CCTV통합관제센터는 치매노인, 장애인 등 미귀가자 수사에 적극 협조하며 환자, 만취자가 확인이 되면 경찰에 신속히 신고하는 등 군민안전을 위한 역할에 최선을 다한 공로가 인정되어 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수여받기도 했다.

정동규 군 홍보전산담당관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CCTV 확대설치를 통해 각종 사건‧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등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촘촘한 안전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체계적인 방범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올해 1월 영상관제팀을 신설했으며 지난 2012년 12월에 개소한 홍성군CCTV통합관제센터에는 20명의 관제원이 1319대의 CCTV를 24시간 연중무휴로 관제하고 있다.
carriepyun@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