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프리미엄 내추럴 핸드케어 브랜드 ‘핸디가드 솔리아’ 론칭

손세정제 ‘솔리아 핸드워시’, 손소독제 ‘솔리아 핸드세니타이저겔’ 2종 선보여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1.12.15 14:25
▲동아제약은 프리미엄 내추럴 핸드케어 브랜드 ‘핸디가드 솔리아’를 론칭했다./동아제약 제공
동아제약(대표이사 사장 최호진)은 프리미엄 내추럴 핸드케어 브랜드 ‘핸디가드 솔리아’를 론칭했다.

솔리아(SOLEA)는 말편자라는 뜻의 라틴어이다. 서양에서 말편자는 ‘액운을 막아주고 행운을 가져다준다’는 의미를 갖고 있다. 외부 유해물질로부터 소비자를 보호하고 사용하는 이에게 행운이 깃들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브랜드명을 지었다. 말편자를 모티브로 심볼을 만들었으며, 행운을 상징하는 네잎클로버를 제품 디자인에 적용했다.

핸디가드 솔리아는 손세정제 ‘솔리아 핸드워시’와 손소독제 ‘솔리아 핸드세니타이저겔’ 2가지 종류가 있다.
솔리아 핸드워시는 황색포도상구균, 대장균, 녹농균 등에 대해 99.9% 항균효과가 있는 것을 확인했으며, 간편하고 청결한 손 씻기를 돕는다. 또한 피부 저자극 테스트를 완료한 제품으로 부담 없이 사용 가능하다.

2가지 제품 모두 동아제약이 항균력과 항균 지속력을 개선한 식물유래 성분조합으로 특허 출원한 ‘테르페노이드 콤플렉스(Terpenoid Complex™)’를 함유한 게 특징이다.

김익현 브랜드매니저는 “핸디가드 솔리아는 내추럴한 성분과 감각적인 디자인의 프리미엄 핸드케어 전문브랜드이다”며, “핸디가드 솔리아가 건강한 일상생활을 하는 데 있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