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나아이, 헬스케어 플랫폼 ‘코나헬스’ 출시

AI 질병진단에서 관리까지 한번에..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1.12.22 09:09
코나아이 헬스케어 플랫폼 ‘코나헬스’가 2년간의 개발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서비스 운영에 들어간다.

코나아이 자회사 코나헬스케어는 맞춤형 건강관리 플랫폼 ‘코나헬스’를 정식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코나헬스는 증상과 질병의 상관 관계를 AI알고리즘으로 구현한 ‘AI헬스큐’ 기능을 중심으로 맞춤형 건강정보와 관리 프로그램, 가장 정확한 병원/약국 정보, 맞춤형 건강쇼핑몰까지 사용자에게 필요한 모든 건강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컨셉의 새로운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표방한다.

특히, AI헬스큐는 증상을 분석해 질병의 발병 가능성을 예측해주는 기능으로 현직 전문의들의 자문과 공인된 의학자료를 기초로 알고리즘을 설계하였으며, 2년간 30번 이상의 업데이트를 실시하고 3개월간 전문가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베타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보다 정확하고 유연한 서비스 개발을 위해 심혈을 기울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국내 의료현장에서 빈번하게 발생하는 300여가지 질병 정보를 쉽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전국의 전문의들과 협업해 인터뷰 영상 및 정보 데이터를 제작해 질병에 대한 기초 정보 외에도 사용자별 맞춤 정보까지 수천 개에 달하는 완성도 높은 콘텐츠를 제공한다.

코나헬스는 질병의 가능성 파악 및 정보 제공에 더해 사용자가 자신의 건강상태에 맞는 치료와 관리를 할 수 있도록, 해당되는 질병에 최적화된 병원을 추천하는 ‘코나헬스 추천병원’ 서비스와 사용자의 건강증진을 위한 영양제, 식품, 기구 등 다양한 건강상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할 수 있는 ‘코나헬스몰’ 서비스를 제공한다. 

두 서비스 모두 의료정보 및 질병 콘텐츠 내용과 다양한 형태로 매칭되어 사용자가 서비스를 이용할 때 서비스가 왜 필요한지 정확히 이해하고 선택할 수 있도록 돕는다.

코나헬스케어는 향후 ‘디지털 검진&관리 서비스’를 추가하는 등 편의 기능을 추가하고 지역화폐 플랫폼과의 연계뿐만 아니라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해외 서비스 버전 개발도 단계별로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박주용 코나헬스케어 사업총괄부문장은 “코나헬스의 AI헬스큐 서비스는 AI 딥러닝기술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상당히 높은 수준의 정확도를 자랑한다”며 “향후 알고리즘의 정확도를 더 높여 코나헬스가 누구나 매일 한번 이상 반드시 사용하는 대표 건강관리 플랫폼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코나헬스케어는 지난 15일과 16일 양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전시장에서 개최된 ‘아시아태평양의료데이터 컨퍼런스 및 전시회’에 참가해 코나헬스 서비스를 현직 의료계 종사자 및 관련 업계 전문가들에게 처음으로 선보여 호평을 받은 바 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