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사회공헌 활동을 통한 'ESG 경영' 실천

재사용 가능한 근무복 및 의류 등 3,566개 물품 해외 기부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12.30 13:18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올 한해 ESG 경영실천에 맞춰 지역사회 발전, 미래 인재육성 등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공단은 11월 17일~11월 23일 동안 임직원으로부터 옛 근무복 및 의류, 모자, 신발 등 총 3,566개 품목을 기부받아 해외에 기부했다.

기부 물품은 해외 의류지원 전문단체인 ‘(사)옷캔’을 통해 개발도상국 및 재난 국가 등 세계 각지로 전달되며, 공단은 기부 물품의 세탁, 포장, 통관 등에 필요한 비용 약 110만원을 기부했다.

또한 공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부족한 혈액수급에 이바지하고자 분기별 사랑의 헌혈 나눔 봉사 행사를 진행했고,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헌혈증 약 400매를 기증할 계획이다.

아울러 한국환경공단은 12월 31일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모범적인 학교생활을 유지하는 인천보건고등학교 학생 4명에게 약 500만원의 장학금 및 포상을 전달한다.

장학금은 사회봉사기금 ‘천미만미’로부터 조성된 기금이며, 공단은 2014년부터 인천보건고등학교와 1사1교 자매결연을 통해 2020년까지 학생 23명에게 약 2,499만원의 장학금 및 포상을 전달하여 미래인재 육성 및 지역사회 상생 발전에 기여했다.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환경경영 선도 기관으로 탄소중립에 앞장서며, 지속가능한 국가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한 국내외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