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장애인 HR솔루션 기업 ㈜브이드림, ‘베스핀글로벌㈜’와 SW 및 AI 장애인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MOU 체결

장애유형별 맞춤형 직무 중심의 전문 교육과정 공동 개발 연구해 장애인 취업 지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2.04.13 23:05
디지털 장애인 HR솔루션 기업 ㈜브이드림(대표 김민지)은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 베스핀글로벌㈜(대표 이한주)를 대신하여 베스핀글로벌㈜ 테크센터 조한진 센터장과 소프트웨어 및 인공지능 분야의 장애인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브이드림은 장애인들의 장애유형을 15가지로 나누고 이를 바탕으로 20개 직군에서 필요로 하는 맞춤형 직무(사무보조, 마케팅, 디자인, 모니터링, CS, 자료수집, 캐드, 예술단 등)를 개발한다. 

또한, 자체적으로 직무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장애인 인재의 역량을 향상시키고 기업에 추천하고 있다. 

채용 연계된 장애인에 대해서는 자사가 자체 개발 운영 중인 장애인 특화 재택근무 플랫폼 ‘플립(Flipped)’을 통해 근로자에게는 양질의 재택근무 환경을 지원하고, 기업에는 실시간 전담팀을 통한 리얼타임으로 원스톱 관리 시스템을 제공한다.

이번 협약을 통하여 ㈜브이드림은 베스핀글로벌㈜에서 설립한 베스핀글로벌테크센터(이하 BTC)와 협력하여 부산 지역 내 디지털 장애인 인재를 육성 및 발굴하기로 하였다.

베스핀글로벌㈜가 부산시와 협력하여 설립한 BTC는 클라우드데이터 전문인력 양성 및 채용을 위한 복합 업무공간이다. 

전문인력 육성과 함께 부산 지역 내 다양한 산업의 디지털 트렌스포메이션에 앞장서고 있으며, 부산 지역의 창업 생태계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양사는 핵심역량과 기술을 바탕으로 소프트웨어 인공지능 전문인력 및 융합인재 양성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양사는 직무 중심의 전문 교육과정을 공동으로 개발, 연구해 장애인들의 취업을 지원하고, 교육된 장애인 전문인력을 인적 자원으로 활용하는 데 힘쓸 예정이다.

조한진 BTC 센터장은 “BTC는 현재 부산 지역의 다양한 인재 발굴 및 IT 교육을 통해 디지털 전문가를 육성하고 있다”며 “장애인은 IT환경에서는 다양한 분야에서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디지털 인재다. 이들이 한계 없이 자신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전했다.

김민지 ㈜브이드림 대표는 “장애유형별 맞춤형 직무교육 활성화를 통해 장애인들의 자활 의지와 사회참여를 확대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장애인 교육생들은 IT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고, 부산 지역의 다양한 기업들은 유능한 장애인 인재를 채용하며 ESG 경영을 더욱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