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유통, 모판 나르기 등 농번기 일손돕기에 앞장

자매결연 마을인 충남 당진시 조금리 마을 찾아 농가 돕기에 구슬땀 흘려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5.20 14:34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신영호)은 17일(화) 임직원 20여명이 봄철 농번기로 일손이 부족한 충남 당진시 조금리 마을을 방문하여 부족한 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리며 앞장섰다.

올해 창립 27주년을 맞이한 농협유통은 농번기로 일손이 부족한 봄철 농촌마을에 힘이 되고자 자매결연을 맺은 당진시 조금리 마을을 방문하여 모판나르기, 마늘쫑 뽑기 등 농가를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농협유통은 봄철 농번기로 바쁜 조금리 마을의 4개 농가에 일손을 보탰으며, 농업·농촌 및 지역사회와 동반성장을 하는 ESG경영에 앞장서기 위해 꾸준히 농촌 일손돕기를 진행할 계획이다.

농협유통 관계자는 “농협유통은 매년 농번기에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방문하여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며, “자매결연을 맺은 농촌마을을 찾아 도와드린 일손이 농가에 큰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