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세계 자살예방의날’ 맞아 생명사랑 토크콘서트 열어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9.08 20:43
▲ 3세계 자살예방의날 기념···서구, 영화로 보는 생명사랑 토크콘서트<사진제공=인천시 서구청>
인천 서구(구청장 강범석)가 세계 자살예방의 날 기념 행사로 ‘영화로 보는 생명사랑 토크 콘서트’를 7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2년만으로 대면 행사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사전 접수를 통해 서구 주민 200명이 참여했다.

1부는 개회사, 축사, 생명지킴이 임명장 수여식, 생명지키기 7대 선언문 낭독 등이 진행됐고 자살예방 인식도 조사, 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 홍보부스를 통해 여러 정신건강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도 했다.

2부 순서로 영화 ‘맨체스터 바이 더 씨’를 감상하고 정신건강의학과 이용석 전문의와 ‘견딜 수 없는 아픔은 치유될 수 있을까?’라는 주제로 영화를 통해 일상생활 속 정신과 증상과 편견, 문제 해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다.

강범석 서구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생명의 소중함을 되새기며 주변 가족과 친구들을 돌보며 소외된 이웃에게도 손을 내미는 따뜻하고 건강한 사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