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조합감사위원회, '지역검사국장 긴급회의'개최

“농축협 임직원 비위사고 엄정 대응 강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2.02 15:18

농협중앙회 조합감사위원회는 1월 31일 조합감사위원회사무처 및 전국 16개 지역검사국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검사국장 긴급 화상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최근 연이어 발생한 농축협의 직장 내 괴롭힘(갑질), 성비위, 횡령 등 임직원 비리 사고의 심각성을 다시 한 번 인지하고, 감사 시「피해자 보호 및 상담절차 준수, 2차 가해 여부」등을 더욱 철저히 조사하여 무관용으로 엄중 징계할 것임을 강조했다.

또한, 3월 8일 전국동시조합장선거를 앞두고 지역검사국·지역본부 합동으로 조합원실태조사 및 공명선거 지도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박태선 조합감사위원장은 “시대변화에 따라 건전한 직장문화 조성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라며 “농업인과 고객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도록 조합감사위원회는 농축협 임직원의 비위행위에 엄정 대응 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