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경제연구소, 2023년 '제1차 미래농협포럼'개최

K-푸드 시대,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발전방향 모색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2.20 13:37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 농협경제연구소는 16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산-관-학 각계 전문가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K-푸드 시대, 농식품 수출현황과 발전방향’을 주제로 2023년 제1차 「미래농협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은 주제발표와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됐으며, 주제발표에서는 농식품을 중심으로 살펴본 글로벌 비즈니스 혁신전략(최용민 WTC seoul 대표이사), 농식품 수출품목의 특성분석 및 시사점(정대희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전문연구원), 농협 수출사업의 현황과 발전과제(김상길 농협경제지주 식품사업부 농식품수출국장) 등에 대해 논의했다.

종합토론에서는 좌장을 맡은 김동환 농식품신유통연구원장의 진행 하에 농촌진흥청, 대외경제정책연구원, NH농협무역, 농업회사법인 코파(주), 아산원예농협 등 기관별 전문가들이 토론에 함께 참여하여 농식품 수출 현장에서 겪은 여러 가지 고충과 에피소드를 나누고, 수출 증대를 위한 참신한 아이디어도 공유했다. 특히 제도 및 정책 개선 방안에 대해서는 각계 전문가들의 공감대가 형성됐으며, 농식품 수출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인 산-관-학 협력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같이 했다.

국내 농식품 수출액은 2013년 57억 3천만 달러에서 2022년 88억 3천만 달러로 연평균 4.9%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농협도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농식품 수출 증대에 적극 힘쓰고 있다. 지난해에는 농협 김치 브랜드 ‘한국농협김치’가 일본, 홍콩 등 아시아권을 넘어 미국에도 진출한 바 있다.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농협은 해외사무소 개설을 통한 수출 지원, 수출전문조직 육성, 수출국가 다변화 등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해 다양하게 노력하고 있다”며 “외연적 확대뿐 아니라 수출의 효과가 우리 농업ㆍ농촌의 발전으로까지 온전히 이어질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성장을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