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청, 환경기초시설 운영 선진화 위한 전문가 기술지원 실시

공공하·폐수처리시설 운영 효율화 및 친환경 공정 개선 도모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3.07 10:26
▲ 지난 2022년 3월 30일, 한강유역환경청 환경기초시설 기술자문위원들이 가평군 청평공공하수처리시설을 찾아 기술지원을 위한 현장점검을 하고 있다.

한강유역환경청(청장 서흥원)은 환경기초시설을 대상으로 수처리 효율 안정화 및 친환경 공정 개선을 위한 전문가 기술지원을 연중 실시한다.

기술지원에는 수질분야 전문가 17인으로 구성된 환경기초시설 기술자문위원회와 하수처리공정 에너지 효율화 전문가가 참여한다.

기술지원단은 대상시설을 방문하여 유입수 성상과 처리공법, 설비 노후도 등을 고려한 수처리 효율 제고 방안을 마련하고, 안전사고·자연재해 예방을 위한 공정 개선안을 제시한다.

특히 금년도부터는 에너지 효율화 방안과 자립화 사례 등을 전수하는 탄소중립 기술지원을 병행하고 개선이행 우수사례와 부적정 운영사례를 홍보하여 저탄소형 처리장 운영을 유도할 계획이다.

올해 기술지원은 팔당특별대책지역 내 15년 이상 노후시설과 수질기준 초과 등으로 개선기간이 필요한 시설, 기타 운영상 어려움으로 기술지원을 희망하는 시설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기술지원 결과에 따라 개량사업을 추진하는 사업장에 대해서는 개선기간 부여와 국고보조금 교부 등 시설개선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서흥원 한강유역환경청장은 “전문가들의 실효성 있는 기술지원을 실시하여 방류수 수질관리 강화와 친환경 공정 개선, 기후변화 대응 등 환경기초시설 운영 선진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