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한국에너지공단과 국제감축사업 공동 수행을 위한 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3.20 11:08

KOTRA(사장 유정열)는 16일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이상훈, 이하 공단)과 KOTRA 본사에서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의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공동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 달성을 위한 산업·발전 분야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을 양 기관이 원활히 공동 수행할 수 있도록 체결됐다. 양 기관은 산업통상자원부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의 전담기관으로 지정됐으며, KOTRA의 해외 마케팅 사업 역량과 공단의 CDM(청정개발체제) 사업 경험을 살려 사업을 수행한다.

이 외에도 양 기관은 국제감축사업 추진을 위한 국가 간 양자협정 체결 기반 구축, 국내기업을 위한 국외 온실가스 감축 동향 제공,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설명회 등 다양한 영역에서 협력하게 된다.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은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 달성에 해외 온실가스 감축실적(ITMO)을 활용코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우리 기업의 국제감축사업 투자비 일부를 정부에서 지원해 감축실적을 회수하고 이를 NDC 달성에 활용하는 방식이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와 양 기관은 이달 8일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참여홍보를 위해 베트남 호치민에서 현지 진출기업 등 74개사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베트남 온실가스 국제감축 정책과 우수 프로젝트 사례 소개, 산업·에너지 부문 온실가스 국제감축 사업 정책방향, 기관별 국제감축사업 지원계획 및 사업계획서 등 작성방법 안내 순으로 진행됐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이번에 체결된 업무협약으로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을 위한 양 전담기관 협력체계가 공고해졌다”며 “양 기관의 강점을 융합해 우리 기업의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지원과 NDC 달성 역할을 효과적으로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양 기관의 업무협약 체결을 환영하며, 온실가스 국제감축은 기업에는 배출권 의무를 달성하고 해외진출을 통한 새로운 시장을 찾는 것이며 ESG 경영의 일환인 만큼,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기업 주도의 온실가스 국제감축을 더욱 촘촘히 지원해나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KOTRA는 5월 18, 19일 양일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온실가스 국제감축 시범사업 지원 및 연내 양자 협정 체결 확대를 목표로 ‘2023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 인 아시아’를 개최한다. 아시아 국가 정부부처 포럼 및 국내기업과 발주처 간 상담회를 진행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KOTRA 홈페이지 사업신청 게시판에서 이달 31일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