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NOW] 충북도, 수도권 공공기관 2차이전 대비 연구용역 착수

머니투데이 더리더 이하정 기자 입력 : 2023.03.24 09:02
▲ 충청북도가 23일 수도권 공공기관 2차이전에 대비한 ‘충북 공공기관 유치전략 기본구상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사진=충북도 제공.


충청북도는 수도권 공공기관 2차이전에 대비한 ‘충북 공공기관 유치전략 기본구상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지난 23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용역 수행 기관인 충북연구원 홍성호 선임연구위원이 연구용역의 필요성 및 목적, 전국 공공기관 및 충북 지역여건 현황, 공공기관 유치 기본구상 추진일정 등 용역 기본계획을 설명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 충북개발공사, 충북과학기술혁신원, 충북테크노파크 등 도내 개발사업 및 혁신기술을 담당하는 기관도 보고회에 참석해 충북에 우량 공공기관 유치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다양한 의견 나눴다.

충북도는 이번 용역을 통해 32개 중점유치대상 공공기관의 유치 타당성 및 논리를 개발하고, 지역의 특성과 공공기관을 비교·분석하여 유치할 공공기관의 우선순위를 정립할 계획이다.

중점유치대상 공공기관은 한국지역난방공사 등 에너지분야 3개 기관과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등 바이오분야 5개 기관, 코레일네트웍스 등 철도분야 3개 기관, 한국공항공사 등 청주공항연계 2개 기관, 진천선수촌 연계 국민체육진흥공단 등 4개 기관, 1차 이전 기관 산업군, 기타 파급효과를 고려한 기관 등 32개 기관 등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공공기관 1차 이전 당시 11개 기관이 이전했으나, 공기업이 없고 교육·연구기관 위주로 배치돼 예산·근무인원·매출액 등 성장잠재력이 전국 최하위 수준으로 지역발전사업 추진에 한계가 있었다”면서 “이번 용역을 통해 지역 주도 혁신 성장에 기여할 수 있는 우량 공공기관을 선정하고 유치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hjlee@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