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제3회 멸종위기종의 날' 기념식 개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3.31 07:28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조도순)은 3월 31일 오후 국내 제1호 서식지외보전기관인 서울대공원 동물원(과천시 소재)에서 ‘제3회 멸종위기종의 날(4월 1일)’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멸종위기종의 날’은 우리나라에서 멸종위기에 처한 생물을 보호하기 위해 ‘멸종위기 야생생물’을 처음으로 지정한 날(1987년 4월 1일)을 기념하고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을 위해 2021년에 선포됐다.

‘멸종위기 야생생물과의 동행’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기념행사는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관심을 높이고 멸종위기 야생생물 관계기관들의 협력을 다질 예정이다.

기념행사는 서울대공원 동물원에서 1999년부터 사육사로 근무하고 있는 이상림 사육사의 마술쇼를 시작으로 기념사, 제5회 멸종위기 야생생물 상상그림 공모전 시상식,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후원 인정서 전달식, 업무 협약식 순으로 진행된다.

제5회 멸종위기 야생생물 상상그림 공모전은 전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지난 2월 1일부터 3월 10일까지 진행되었으며, 접수된 2,800건의 작품 중 중동초등학교 4학년 왕다연 학생의 ‘삵과 나비 친구들’이 대상으로 선정됐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환경부 장관상과 부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 국립생태원은 ㈜한섬, ㈜씨더스와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후원 활동을 펼친 기업에게 ‘멸종위기종 보전 후원 인정서’를 전달한다.

이날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한섬은 '환경·사회·투명 경영(ESG)' 활동과 연계하여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및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하고, ㈜씨더스는 국립생태원과 함께 멸종위기종 복원연구와 교육·홍보 등의 협력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멸종위기종 보전 후원 인정서’를 받는 기업은 한국가스공사, 엘지(LG)헬로비전, 효성첨단소재, 에스케이(SK)가스, 효성화학, (주)한섬 등 총 6개 기업이다.

이날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국립생태원과 9개 서식지외보전기관이 참여하는 홍보관도 운영된다. 총 10개의 홍보관에서는 다양한 만들기 체험과 게임 등을 통해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가치와 중요성을 자연스럽게 배울 기회를 제공한다.

조도순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기념행사를 통해 국내 서식지외보전기관의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을 위한 노력과 성과가 재조명되고 서울대공원을 찾는 많은 시민이 멸종위기 야생생물과의 동행을 상상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