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협, 국회서 수산물 소비 촉진 시식행사 진행

정점식 국회의원·통영시장 수산물 소비진작 앞장...멍게·가리비 등 제철 통영 대표 수산물 총 출동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5.16 07:46
▲사진제공=수협중앙회
-수산물 가격하락·소비 부진 겹쳐 업계 어려움 가중, 노동진 수협 회장 “수산물 소비 저변 확대 노력”


지속적인 식탁 물가 상승과 소비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들을 돕기 위해 국회, 지자체, 수협이 손을 잡고 수산물 소비 진작에 팔을 걷었다.

15일 수협중앙회, 정점식 국회의원실, 통영시의 공동 후원으로 국회의사당 국회소통관 앞마당에서 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시식행사가 열렸다.

시식행사에는 멍게수하식·멸치권현망·굴수하식·근해통발·서남해수어류양식·경남가리비수협 등 통영 관내 6개 수협의 대표 수산물을 활용한 요리가 소개됐다.

김기현 국민의힘 당대표와 정우택 국회부의장을 비롯한 국회의원, 국회 직원 1,000여 명이 시식 행사장을 찾아 범국민적인 수산물 소비촉진에 힘을 실어줬다.

이날 멍게비빔밥, 멸치주먹밥, 굴스테이크, 장어구이, 우럭회, 가리비회무침 등 통영 대표 수산물로 구성된 도시락 1,000인분이 모두 소진되며 큰 성황을 이뤘다.

노동진 수협중앙회장은 이날 시식행사에서 “최근 급격한 식탁물가 상승으로 인해 수산물 소비심리가 위축돼 많은 어업인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며 “수협중앙회는 시식회를 계기로 수산물 소비 저변 확대를 위한 다각적인 사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