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전라북도와 무역·투자유치·일자리 분야 업무협약 체결

지역 균형발전 시대에 경제 분야 협력을 통한 전북기업 성장 지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7.21 07:46
KOTRA(사장 유정열)와 전라북도(도지사 김관영)는 19일 전북도청에서 무역, 투자유치와 일자리 분야의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KOTRA와 전라북도는 전북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위한 협력, 전북 주력산업 연계 외국인 투자 및 국내 복귀기업 유치 협력, 무역투자 동향 관련 정보교류, 국내외 취업·창업 지원과 일자리 협력, 국제·문화 교류 증진 등을 추진한다.

KOTRA와 전라북도는 해외공동물류센터사업, deXter(디지털무역종합지원센터) 구축, 해외투자유치 IR 공동개최 등을 우선 추진해 전북 기업들의 수출마케팅과 해외투자유치 성과 증대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KOTRA와 전라북도 간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후원한 정운천 국회의원 (국민의힘)은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전북은 새만금을 중심으로 탄소와 수소, 식품, 레져 산업 등에 있어 잠재력이 큰 만큼 KOTRA와 전북도가 힘을 합쳐 기업의 해외 진출, 투자유치 활성화를 적극적으로 이끌어주길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김관영 전북도지사는 “전북은 농생명산업의 강점과 이차전지를 비롯한 미래산업의 중심지로 도약하고 있다”라며 “수출확대와 외국인 투자유치 등의 통상정책을 총괄하며 쌓은 KOTRA의 노하우와 전북의 잠재력이 결합해 새로운 발전의 길을 열자”라고 말했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세계 경기둔화와 수출감소로 지방 기업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지자체와 KOTRA가 지방 기업들을 위한 촘촘한 수출지원 그물망을 만들어야 한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KOTRA는 전북도청과 협력해 전라북도에 소재한 기업이 해외에 원활히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유정열 KOTRA 사장은 전라북도와의 업무협약 체결 후 전북도청 관계자 및 전북 수출기업들과 함께 한 수출애로 해소 간담회에서 집중호우에 따른 기업들의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기업들에 대한 지원 방안을 협의했다.
pyoungbok@mt.co.kr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