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지사, 서삼석 국회 예결위원장 만나 국비 확보 협조 요청

[지자체 NOW]지역화폐·수원발 KTX 직결사업…주요 사업 국비 확보에 총력

머니투데이 더리더 신재은 기자 입력 : 2023.12.12 17:13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서삼석 국회예산결산특별위원장과 면담하고 있다./사진 제공=경기도청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내년도 주요 사업 국비예산 확보를 위해 서삼석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만나 지원을 요청했다.

김 지사는 12일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열린 '깨우다! 대한민국 성장 잠재력,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국회토론회'에 참석 후 예결위원장을 찾아 "경기도 발전을 위해 꼭 필요한 예산인만큼 잘 살펴봐주셨으면 한다"고 국비확보 협조를 구했다.

구체적 사업으로는 △소상공인·자영업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지역화폐의 안정적 발행지원(877억원) △수도권 교통정체 해소와 대중교통 안전을 위해 수원발 KTX 직결사업(768억원)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A노선(파주~삼성~동탄) 사업 (1805억원)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을 위한 저상버스 도입보조 지원(727억원) △열린혁신 디지털 오픈랩 구축 (70억원) 등이다.

한편, 도는 올해 100개 주요 국비사업에 대한 국비 4조8904억원을 중점관리 대상으로 선정해 예산 확보에 공을 들이고 있다. 

도 관계자는 "김동연 지사의 확장재정 기조 속에 지역화폐발행 지원 예산을 포함, 국회의원들을 상대로 도의 주요 사업을 적극 설명하고 있다"며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민선8기 주요 사업들이 내년에도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jenny0912@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