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효범, 시골로 들어간 이유? ‘자연인’ 얼마나 좋아했으면…

머니투데이 더리더 김윤정 기자 입력 : 2019.12.28 09:26

사진=MBC 제공
가수 신효범이 근황을 전했다.

신효범은 11월 28일 방송된 MBC 표준FM ‘강석, 김혜영의 싱글벙글쇼’에 서문탁과 함께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신효범은 “잘 지내고 있다. 갱년기의 끝을 잡고 잘 지내는 중이다”라며 근황을 밝혔다.

또 “6년 전에 시골로 이사를 갔다. 자연인에 푹 빠져서 산으로 들어가고 싶었는데 주변에서 말리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오늘 28일 아침 재방송된 SBS 예능프로글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크리스마스 파티를 위해 모인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효범은 김완선에게 커피콩을 선물했다. 하지만 일전에 강문영에게 선물 받은 걸 잘못 들고 나와는 실수를 저질러 웃음을 안겼다.
theleader@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