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 국민권익위원회와 윤리준법경영 확산 추진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8.13 17:02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와 12일(목) 정부세종청사에서 '윤리준법경영 확산 및 인증제 도입'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한국도로공사는 시범운영 기간 동안 △윤리준법경영 제도 확산 △부패위험요인에 대한 예방ㆍ탐지ㆍ개선 △이해충돌방지법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제도 정비 △윤리준법경영을 위한 신고자 보호 체계 확립 △윤리준법경영 문화 정착을 위한 교육ㆍ소통ㆍ홍보 등을 추진한다.

이와 더불어 인증 평가항목의 적정성을 사전 검토하게 되며, 지난 1년간의 윤리준법경영 실적이 반영된 보고서를 제출해 기관별 취약분야를 진단받고 이를 중심으로 후속 컨설팅을 제공받는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해 4월 김진숙 사장 취임 이후 지속적으로 청렴ㆍ윤리 경영의지를 전파하고 있으며, 지난 4월에는 이사회 산하에 ESG위원회**를 설치하는 등 투명하고 공정한 경영활동을 위한 의사결정시스템을 만들었다. 또한, 윤리경영 전담부서를 지정해 부패방지 프로그램 및 준법지원 시스템을 강화하고 있다.

□김진숙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한국도로공사만의 윤리경영 강화 방안과 더불어 이번 윤리준법경영 인증 시범운영이 공기업 및 공직사회의 투명하고 공정한 문화 확산의 출발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