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복지연대 동작주거안심종합센터 주거상담소, 동작구 정신건강복지센터와 MOU

정신건강증진과 정신질환 대상자의 주거안정 및 복지수준 향상을 위해 앞장서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8.25 18:11
▲ (좌측부터) 동작구보건소 차윤정실장(동작구정신건강복지센터), 박성희과장, 진경자팀장(건강관리과), 동작주거상담소 성동훈실장, 정선혜주임이 업무협약 후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사)주거복지연대>
동작주거안심종합센터 주거상담소((사)주거복지연대 운영, 소장 황기룡, 이하 “동작주거상담소”)는 지난 23일 동작구정신건강복지센터(동작구 보건소 운영, 소장 모현희)와 주거취약계층의 주거안정과 정신질환 대상자의 복지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동작구정신건강복지센터는 정신질환의 조기발견 및 개입으로 만성정신질환 예방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동작주거상담소는 정신질환 대상자의 주거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그들의 주거안정을 위해 공공임대주택 상담과 입주지원 등을 진행하기로 했다.

또한 상담과정 중 발굴된 정신질환 대상자들을 동작구 정신건강복지센터로 적극 연계해신속한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도모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동작주거상담소는 지역 내 다양한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주거복지전달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주거상담이 필요한 동작구 주민은 동작주거상담소로 문의하거나 방문해 자세한 상담을 받아 볼 수 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