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EC기후센터, '기후위기와 식량안보' 국회 토론회 개최

‘기후위기로 위협받는 식량안보, 지속가능한 농업발전을 위한 방향은?’을 주제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9.16 14:00

APEC기후센터(원장 신도식)가 주관하고 '기후위기로 위협받는 식량안보. 지속가능한 농업발전을 위한 방향은?'을 주제로 한 국회 토론회가 오는 2022년 9월 15일(목)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열렸다.

이번 토론회는 국회의 환경노동위원회 임이자 의원(국민의힘, 경북 상주·문경)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희용 의원(국민의힘, 경북 고령·성주·칠곡)이 공동 주최한다. 그리고 농림축산식품부와 환경부가 후원한다.

이번 국회 토론회는 기후위기가 초래하는 환경의 변화가 농업에 미치는 영향과 정부·사회의 대책을 살펴보고, 식량위기 등 현실로 다가오고 있는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서 농업이 발전해 나가야 할 올바른 방향성을 모색하고자 열렸다.

이날 국회 토론회에서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임이자 의원의 환영사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희용 의원의 개회사 그리고 기상청 유희동 청장의 축사에 이어 2개의 주제발표와 이에 관한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회의 첫 번째 주제발표에서는 한국기후변화학회장을 역임한 권원태 박사(전 APEC기후센터 원장)가 '기후위기 현주소와 대응방향'을, 두 번째 주제발표에서는 유엔식량농업기구(FAO) 한국협력연락사무소 이나라 부소장이 '식량 위기 대응을 위한 유엔식량농업기구(FAO)의 노력'을 각각 발표했다.

APEC기후센터는 이번 토론회의 내용을 토대로 기존 기후위기 대응 대책을 점검해 기후위기로 발생할 식량안보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국가적 차원의 새로운 방안을 마련해 정부·국회에 제안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