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교육문화원, 삼성소리샘복지관과 업무 협약 및 리클 뷰잉 마스크 1000매 전달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2.09.26 18:07
세계교육문화원(WECA, 회장 방정환)과 삼성소리샘복지관이 업무 협약식을 열고, 청각 장애인의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리클 뷰잉 마스크 1000매를 전달했다.

세계교육문화원은 교육 사각지대에 놓인 전 세계 아동을 위한 후원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희망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는 국제 구호 비영리 단체다. 

문화원은 지난 8월 25일 청각 장애인 복지를 위해 활동하고 있는 삼성소리샘복지관을 찾았다.

삼성소리샘복지관은 우리나라 최초로 청각 장애가 있는 영·유아를 위해 설립된 전문 언어 재활기관이다. 21세기형 청각 장애인 전인 재활과 복지 서비스 전달에 힘쓰고 있다.

이날 전달된 물품은 입 모양, 표정에서 다양한 정보를 습득해 의사를 소통하는 청각장애인들의 교육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관련 교육 프로그램 등이 더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기부는 카카오 같이가치 온라인 모금과 마스크 제작 업체의 후원을 통해 이뤄졌다.

마스크를 후원한 이즈솔루션(네버팩토리 인천 송도 본점) 서종택 대표는 “힘든 시기에도 작은 나눔을 통해 청각 장애인들을 도울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소중한 나눔을 계속 이어 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세계교육문화원 개요

세계교육문화원(WECA)은 세계 빈곤 지역 교육 지원과 기부 문화 확산을 위해 활동하며, 국내외 단체 및 기관들과 문화적 교류와 협력을 통해 나눔을 실천한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