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기술교육원, 2023년 상반기 교육생 모집

플랜트설계관리, 안전보건관리 등 총 8개 학과에 269명 상반기 모집 중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2.08 15:51

현대건설 기술교육원이 현재 '23년도 상반기 교육생 모집'을 진행하고 있다.

모집인원은 플랜트전기, 안전보건관리, 플랜트설계관리, 건설공정공사관리, 건설품질관리 등 총 8개 학과에 269명이며 전과정 교육비, 실습재료, 교재 전부 무료이다.

현대건설 기술교육원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 가능하다. 지원대상은 국민내일배움카드 발급이 가능한 고졸이상 취업희망자로 나이와 성별에 제한이 없다. 단, 대학(교) 재학생일 경우 교육 종료 시까지 대학(교) 졸업이 가능해야 한다.

교육을 이수하고 관련분야 자격증을 취득한 수료자에게는 현대건설, 현대엔지니어링에 우선 취업연계 혜택이 주어지며, 동종업계 건설사 및 협력업체 국내외 현장에도 취업을 알선 해준다.

모집에 관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현대건설 기술교육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현대건설기술교육원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매주 라이브로 진행되는 온라인 설명회를 통해 교육과정에 대한 정보 제공과 질의시간을 가질 수 있다.

한편, 현대건설 기술교육원은 1977년 개원한 이래 뛰어난 건설기술교육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현재까지 약 3만 8천여 명의 건설인력을 배출해 온 국내 건설업계 유일의 건설전문 인력양성기관이다.

올해는 고용노동부로부터 5년 인증 우수훈련기관으로 선정됐으며, 다양한 건설 과정을 통해 국토교통부와 고용노동부 장관상을 2차례 받는 등 우수한 직업능력개발 기관으로 인정받고 있다.

또한, 현장 중심의 맞춤형 교육과 최신 트렌드 교육은 물론 건설업의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교육과정을 앞세워 22년 수료생의 84%가 취업에 성공하는 등 높은 취업률을 기록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