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2023 ‘위너’ 수상

친환경 업사이클링 상품으로 조경 디자인 우수성 인정 받아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2.24 10:08

현대건설이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2023(ASIA DESIGN PRIZE 2023)’에서 ‘힐스테이트 포항’의 조경 가벽 '에이치 웨이브 월(H Wave Wall, 이하 ‘웨이브 월’)이 ‘위너(Winner)’를 수상했다고 23일(목) 밝혔다.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디자인 어워드로서 올해는 세계적인 디자인 명문 교토예술대학교의 ‘신고 안도(Shingo Ando)’ 교수가 심사위원장을 맡고 미국 로드 아일랜드 디자인스쿨의 ‘앤디 로우(Andy Law)’ 교수를 비롯해 8개국 35명이 심사에 참여해 최근 수상작을 발표했다.

이 공모전은 각 분야의 작품을 심미성, 혁신성, 신기술, 형태 등 심도 깊은 심사를 통해 아시아 최고의 디자인 상품으로 선정한다. 현대건설은 이 공모전에서 4회째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위너를 수상한 ‘힐스테이트 포항’의 조경 시설물 ‘웨이브 월’은 아파트 저층 세대앞 공간에 설치한 조형 가벽이다. 아파트가 들어선 포항의 지역성을 고려한 파도 모티프의 디자인으로 파스텔톤의 다양한 색상들이 자연스럽게 구현되어 외부 공간의 디자인 통일성을 잘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해변가의 조개마냥 반짝이는 가벽 중간 중간의 점들이 매력적인데 이는 화장품 공병 재활용 소재를 사용하여 만든 것이다. 현대건설은 ESG 경영의 일환으로 지난해 아모레퍼시픽과 업무 협약을 맺고 ‘화장품 공병 재활용 건설 자재’를 개발하고 있다.

화장품 공병 재활용 재료를 초고성능콘크리트(UHPC)에 섞어서 제작된 건축용 테라조 타일은 힐스테이트 수지구청역과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에 설치된 티하우스에 적용되는 등 다양한 조경 공간에 적용되고 있다.

한편, 현대건설은 최근 세계 3대 디자인상인 ‘IDEA’, ‘iF’ 및 ‘reddot’ 디자인어워드를 4회 연속 수상하는 그랜드슬램을 포함하여, 우수디자인(GD)상품 8년 연속 선정 및 대한민국디자인대상 디자인경영부문 장관상 수상 등, 각종 디자인상을 휩쓸며 건설 업계를 선도하는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해왔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아시아 최고 디자인공모전 수상으로 디자인 우수성과 ESG 경영 성과를 다시 한번 입증받았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하고 우수한 디자인 상품을 개발하여 품격있는 주거공간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