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협중앙회 신임 대표이사, 김기성 전 기획부대표 선출

27일, 2년임기 돌입,“항상 상생과 협력의 자세로 중앙회를 이끌 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3.24 22:52
▲ 김기성 신임 지도경제대표이사<사진제공=수협중앙회>
수협중앙회는 24일 본사 독도홀에서 열린 2023년 제61기 정기총회에서 수협중앙회 신임 지도경제사업대표이사에 김기성 전 기획부대표가 선출됐다고 밝혔다.

오는 27일부터 2년간 임기가 시작되는 김기성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5일 인사추천위원회에서 자격검증과 면접 등을 거친 후 대표이사 후보자로 최종 추천됐다.

김 신임 대표이사는 1995년도에 수협중앙회에 입회 한 뒤 총무부장, 어선안전조업본부장, 기획부장, 경영전략실장, 지도부대표, 기획부대표 등 주요보직을 두루 역임하며 수협중앙회의 기획·지도·전략 등 사업 전반에 능통한 인물로 평가 받는다.

앞으로 김 신임 대표는 교육·지원, 경제, 상호금융, 공제보험 등 수협중앙회 주요사업을 총괄하게 된다.

김 신임 대표이사는 선출 소감을 통해 "중앙회는 어업인과 회원조합의 존립 근거라는 것에 중심을 두고 사업 방향을 잡고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항상 상생과 협력의 자세로 중앙회를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