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KB캐피탈, 탄소중립 실천문화 확대나서

온실가스 감축 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3.28 17:15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탄소중립 실천문화 확대 위해 탄소중립포인트(자동차 분야) 제도 참여자 대상 다양한 생활밀착형 혜택 제공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3월 28일 KB캐피탈 본사 (서울 서초구)에서 KB캐피탈(대표이사 황수남)과 ‘탄소중립포인트(자동차 분야) 제도’의 온실가스 감축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탄소중립포인트(자동차 분야) 제도는 운전자가 주행거리를 감축하였을 경우 감축 실적에 따라 최대 10만원의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대국민 온실가스 감축 실천행동 프로그램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자동차 주행거리 감축거리가 4,000km 이상이거나 감축률이 40% 이상인 우수 참여자에게 추첨을 통해 KB캐피탈에서 전기차 렌트권, 온라인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탄소중립포인트(자동차 분야) 제도의 참여대상은 비사업용 승용·승합차(12인승 이하), 휘발유·경유·LPG 차량이며, ‘탄소중립포인트(자동차 분야)제도 누리집’에서 회원가입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이번 협약에서 전기・하이브리드・수소 자동차, 서울시 등록차량(서울시는 승용차마일리지제 별도 운영)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금번 KB캐피탈과의 협약을 통해 범국민적인 탄소중립 사회 실현에 기여하고, 향후 자동차 분야의 새로운 온실가스 감축모델을 발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