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집중호우 피해농가 일손돕기 실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7.28 09:52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집중호우 피해 농가의 신속한 복구지원을 위해 27일 임직원 30여 명이 농경지 침수 피해가 극심한 전북 완주지역 피해 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

완주군은 이번 집중호우로 최소 107억 9800만원 상당의 피해가 발생해 농경지 등 피해지역 복구 인력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에 공사는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완주군 용진읍에 위치한 시설하우스 피해 농가를 방문해 하우스 뼈대, 비닐 등 시설물 잔해 제거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일손 돕기에 직접 참여한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은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농민분들이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하고 영농활동도 재개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인력지원 등 피해 복구에 힘쓸 것”이라며, “공사는 국민 먹거리를 책임지는 대표 공공기관으로서 안전한 먹거리의 출발점인 지역 농가 회복을 위해 공사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해 신속한 피해 복구를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지난 16일 기록적인 폭우로 즉시 비상대책 점검회의를 소집해 전국 피해 현황 점검과 비상 대응체계를 가동했다. 또한 21일에는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복구 지원을 위해 대책회의를 열어 화훼농가의 공익적 지원을 위한 경매수수료 인하, 소비자 장바구니 경감을 위한 ‘농축산물 할인지원사업’ 확대,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와 공사 자체 기금을 활용한 수해복구 성금 전달 등 대응책을 마련한 바 있다.
pyoungbok@mt.co.kr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