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환경전문가 수료생, ‘2023 GELP 환경인의 밤’성료

환경부·한국환경공단 9월1일 개최, 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생 약 90명 참석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9.05 23:02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수료생 간 국제기구 취업 노하우 등 정보공유 및 연대감 형성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9월 1일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생을 대상으로 총동창회 격인 ‘2023 GELP(Global Environmental Leaders Program) 환경인의 밤’ 행사를 개최했다.

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은 국제 환경협력 수요에 대응하고 우리나라 우수 인재들의 국제기구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2009년부터 환경부와 공단이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말까지 총 635명이 동 과정을 수료했고, 이중 348명이 환경 관련 국제기구인 유엔환경계획(UNEP)을 비롯, 유엔 아시아·태평양경제사회위원회(UNESCAP),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 등 71개 기구에 파견된 바 있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 이번 행사는 온‧오프라인으로 2009년(1기)부터 2023년(15기) 수료생 약 90명이 참석해 기수 간 인적 네트워크 형성, 국제기구 진출 정보 공유 및 상호 연대감 향상의 자리가 마련됐다.

행사 1부에서는 공단 윤영봉 글로벌전략실장의 개회사 △환경부 국제협력과 이서현 팀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유엔개발계획 서울정책센터(UNDP SPC) 안네 위프너 센터장의 축사 등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이어 수료생 대상으로 공모한 취업 및 인턴 수기 우수작들에 대한 시상식이 이뤄졌다.

2부에서는 국제기구 등 취업에 성공한 수료생의 취업 노하우 토크쇼, 빙고 게임, 환경 콘텐츠 1분 스피치, 주요 환경 주제 퀴즈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취업‧인턴수기 최우수상을 수상한 4기 윤누리씨는 “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은 본인의 진로 결정에 큰 이정표가 되었으며 환경부와 공단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은 우수한 인재들의 국제기구 취업 등 환경분야 글로벌 리더를 양성하는 역할을 수행해 왔으며 국제환경협력 수요대응을 위해 전문인력 양성사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