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한국수자원공사와 물산업 기업 수출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9.14 18:20
KOTRA(사장 유정열)와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윤석대)는 이달 12일 개최되는 ‘2023 글로벌 모바일 비전’(이하 ‘GMV 2023’)에서 우리 물산업 기업의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국내 유망 물산업 기업을 발굴하고 해외 마케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글로벌 마켓리서치 기관인 베리파이드마켓리서치(VMR)사에 따르면 세계 물산업 시장 규모는 2022년 8,429억 불에서 2030년에는 1조 1,420억 불로 35% 이상 성장할 전망이다. 기후변화에 따른 물 부족으로 홍수 예방 인프라 확대되고 개도국 도시화 가속화에 따라 상하수도 수요가 증가하여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분석했다.

본 업무 협약을 계기로 두 기관은 물산업 분야 우리 기업에 대해 해외전시회, 해외 프로젝트 수주지원사업 등의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두 기관은 오는 10월 말 베트남 호치민에서 한국수자원공사 협력기업이 참가하는 수출상담회를 공동 개최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KOTRA 해외무역관이 운영하는 해외IT지원센터, 스마트시티협력센터 등의 거점을 활용한 사업 참여 기회에 대해서도 홍보를 확대한다.

정외영 KOTRA 혁신성장본부장은 “기후변화로 인해 그린테크의 대표 분야인 물산업 시장이 지속 성장하고, 우리 기업에게는 비즈니스 기회가 확대될 전망”이라며, “특히 온실가스 감축, ESG 이슈의 전면화로 인해 그린테크가 유망산업으로 부상하고 있는 만큼, 유관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지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류형주 한국수자원공사 경영부문 부문장은 “우리나라 물산업 분야와 무역·투자 지원 대표 기관이 협력하여 창출할 시너지가 기대되며, 국내 물 산업의 디지털 전환과 해외 진출 지원을 통해 다수의 유니콘 기업이 탄생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pyoungbok@mt.co.kr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