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에어코리아 위젯 대국민 서비스 개시

제5차 계절관리제 시행에 맞춰 ‘에어코리아 위젯’ 서비스 개시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12.15 19:25
▲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앱에 접속하지 않고도 휴대폰 배경화면에서 대기정보를 편리하게 확인 가능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제5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2023년12월~2024년3월) 시행에 맞추어, 현재 에어코리아로 공개되는 대기질에 대한 정보 접근성을 한층 강화한 “위젯(Widet) 서비스”를 새롭게 제공한다.

올해 시행되는 제5차 계절관리제는 ”미세먼지 걱정 없는 국민 생활공간 조성“을 주요 방향 중 하나로 정하여 추진되며, 공단에서는 국민들이 일상에서 휴대폰을 이용하여 신속하고 편리하게 대기정보를 확인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위젯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

위젯 서비스의 주요 내용은 현재 위치의 실시간 대기환경 정보 △대기질 예보‧경보,  날씨, 시간 등 생활편의 정보이다.

위젯에서는 실시간 대기정보를 친숙한 캐릭터(하랑이)와 색상으로 직관적으로 제공하며, 대기오염 경보 알림칸을 통해 고농도 미세먼지나 오존 등의 발생 정보도 신속하게 알려준다.

안드로이드 기반의 휴대폰에서 사용 가능한 위젯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원스토어에서 ’에어코리아 모바일 앱‘을 다운 받아 설치할 수 있으며, 아이폰(iOS) 용 위젯도 금년 내 출시할 예정이다.

위젯 서비스를 통해 그간 에어코리아 누리집이나 모바일 앱에 직접 접속해야만 확인할 수 있었던 대기정보를 휴대폰 배경화면에서도 한눈에 손쉽게 확인이 가능해졌다.

이를 통해 고농도 초미세먼지 등이 발생할 경우 국민들이 신속하게 확인하고 대처할 수 있어 건강 피해를 최소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단은 위젯의 출시를 기념하여 13일부터 에어코리아 누리집을 통해 ’위젯 다운로드‘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미세먼지 민감계층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환경교육도 병행하여 많은 국민이 위젯을 활용할 수 있도록 홍보할 예정이다.

아울러, 어린이, 노약자 등 정보 취약계층도 에어코리아 앱을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가독성을 높이고, 필수 정보들로 앱 구성을 단순화 한 ’간편모드‘ 앱을 내년 상반기 중 새롭게 서비스 할 예정이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위젯 서비스를 통해 국민들이 일상에서 대기질에 대한 관심과 경각심을 가지데 도움이 될 것이다.”며 “보다 많은 국민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대기정보 제공을 위해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