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중소‧중견기업 친환경 경영지원사업 실시

올해‘스마트생태공장 구축사업’과 ‘상생협력 실증 프로그램’ 국고보조금 지원사업 참여기업 공모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4.01.24 13:48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ESG경영 공급망 확대 경영환경 변화 대응력 강화, 중소‧중견기업 친환경 설비‧시설 구축 등 지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중소‧중견기업의 친환경 경영 도입 지원을 위한 `24년 ‘스마트생태공장 구축사업’ 및 ‘상생협력 실증프로그램’ 기업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공단은 ‘탄소중립 디지털 전환’을 선도하는 환경전문기관으로서 중소‧중견기업의 친환경 경영을 기술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본 사업은 환경부로부터 위탁받아 지난 ‘20년부터 지속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스마트생태공장 구축사업‘은 오염물질 배출 비중이 높은 제조공장을 대상으로 온실가스 및 오염물질 저감, 에너지 효율 제고 등 친환경 공장으로의 전환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기업당 최대 10억원까지 90개 기업을 선정‧지원할 예정이다.

`20년부터 `22년까지 시범사업으로 시작한 ’스마트 생태공장 구축사업‘은 사업의 효과를 인정받아 `23년부터 본격적인 국고보조금 지원사업으로 확대되어 93개의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하였다.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또한, ’상생협력 실증 프로그램‘은 녹색기술을 보유한 공급기업과 환경현안 해결을 필요로 하는 수요기관 간 매칭을 통해 녹색기술의 개발‧보급 촉진 및 친환경 경영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매칭된 컨소시움당 최대 10억원, 총 17개 과제를 선정‧지원할 예정이다.

`23년 14개 과제에 대하여 수질 및 대기오염물질 저감, 하폐수 재이용 등 다양한 친환경기술을 보유한 기업의 사업화를 위한 실증 설비 구축을 완료하였고, `24년에는 지원규모를 확대하여 추진하게 된다.

이번 사업에 지원하고자 하는 중소‧중견기업은 한국환경공단 누리집을 통해 지원대상 및 규모, 신청방법, 추진절차 등 공고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2.28.(수)까지 국고보조금통합시스템(e-나라도움)을 통해 접수하여야 한다.

접수된 지원과제는 사전검토, 서면평가 등을 거쳐 상반기 중 최종 선정할 예정이며, 선정된 기업은 한국환경공단과 협약체결 이후 11월말까지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기업의 ESG 경쟁력 강화, 특히, 친환경경영 내재화 지원을 위해 한국환경공단은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국내 환경기술 및 환경산업 활성화를 위해 지원하는 사업이므로 관심 있는 중소‧중견기업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