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 찾은 이낙연 "국회 세종시 이전 계획, 곧 발표할 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홍세미 기자 입력 : 2020.11.11 09:59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1일 충북 괴산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충청권 현장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1일 '국회의 세종시 완전 이전'에 대한 구체적인 안을 곧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충북 괴산군청에서 열린 충청권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충청은 대한민국 균형발전의 핵심"이라며 "국가균형발전과 서울의 매력적인 미래를 위해 서울은 중장기적으로 동아시아의 경제·금융·문화 중심으로 발전시키고, 세종에는 국회의 완전 이전을 목표로 하는 단계적 이전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어 "그 구체적인 안을 곧 국민 앞에 상세히 제시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대전의 중소벤처기업부를 세종시로 이전하는 것에 대해 "대전시민의 의견을 경청하며 신중히 결정하겠다"라며 "대전시민의 의견을 무시하며 이전을 일방적으로 강행하는 일은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을 지원하겠다"라며  "대전의료원, 국립중앙의료원 세종분원 설치 등을 돕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충청권 각지에 혁신성장의 부문별 전초기지를 구축할 것"이라며 "대덕특구를 글로벌 혁신 클러스터로 키우고, 오송을 보건의약산업 중심으로 더욱 발전시키겠다"라고 했다.

이 대표는 "세종은 국가균형발전의 상징이다. 대전 대덕의 기초과학연구단지, 충북의 바이오헬스단지, 충남의 태양광발전단지 등은 혁신성장의 엔진"이라며 "충청권의 발전은 대한민국 균형발전과 혁신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semi4094@mt.co.kr
PDF 지면보기